아이들도 방학이고 출장 갔다 오느라 가족과 함께 한 시간이 너무 없었던 지라 지난 일요일에 아이들과 함께 영화를 보기로 하였습니다.

 

오후 215 시작하는 영화시간에 맞추어 집 근처에 있는 영화관으로 갔습니다.

휴일 오후라 차량들이 많이 밀려 있었습니다.

 

이 영화관은 카사블랑카에 해변에 위치한 영화관으로 50여 개의 스크린이 설치 되어 있는 대형 영화 관입니다 

영화관 근처에서 찍은 영화관 전경입니다. 약간 옆에서 찍어 영화관 정면에 붙어 있는 영화관 이름이 잘 보이지 않습니다.

 

차를 영화관 지하 주자창에 파킹을 하고 올라갔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휴일을 맞아 연인 끼리,가족 끼리 많이들 나와 있습니다.

 

현대 자동차 홍보 차량이 눈에 뜨입니다.

이곳에서도 우리나라 제품들이 나름대로 인기가 있는 것 같습니다.

자동차,가전 제품 등 여러 제품들이 인기리에 팔리고 있습니다.

 

아이들이 아바타를 보자고 하더군요. “투일라이트“2012은 이미 엄마와 함께 보았다고 하네요. 아바타 3D 2시 15 상영인데 30분전인데도 모두 매진 되어 버렸다고 하네요 하는 수없이 3 시작하는 2D로 보기로 하였습니다.

티켓을 예매하고 나서 간단히 식사를 하기로 하였습니다.

영화관 앞에 있는 스낵 식당에 들어 갔습니다. 

식당안 풍경을 찍어 보었습니다.

올리브 오일과 소금,후추, 케첩,겨자등이 가지런히 기본으로 테이블에 놓여 있습니다. 

메뉴 판으로 식탁을 깔아 주네요. 이곳은 대개 불어로 메뉴가 되어 있습니다.

스낵의 종류도 참 많습니다 

제가 시킨 샌드 위치입니다.

닭고기 샌드위치인데 닭고기에 치즈,약간의 야채, 소스. 감자 튀김 이렇게 나옵니다.

 

샌드위치 빵이 너무 큽니다. 25cm는 넘는 대형 샌드위치입니다.

아이들은 빠니니를 시켜서 먹습니다. 빠니니 역시 샌드위치 일종입니다.

 

샌드위치가 너무 커서 제가 절반 정도 먹고 아들에게 먹으라고 주었습니다.

아들이 받아서 잘 먹다가 도중에 그만 앞니가 부러져 버렸습니다.


구멍 뚤린 아들의 앞니. 사진 촬영을 거부 하더니 나중에 자진해서 촬영에 임했습니다.

증거를 남겨야지요. ㅎㅎ
 

부러진 이빨을 찾아야 하는데 모두들 웃음보가 먼저 터져 버렸습니다.

이게 웃을 일이 아닌데 말입니다.

 

한참을 부러진 이빨을 찾아 보았으나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참 큰일이 아닐 수 없었습니다.

 

이 이빨은 몇 개월 전에 아들이 학교에서 교실에서 쉬는 시간에 앉아 있는데 반 친구들이 자기들 끼리 서로 장난을 치며 놀다가 지우개를 아들 쪽으로 던진 모양입니다. 지우개가 얼굴 정면으로 날라오자 반사신경적으로 얼굴을 숙여 피한다는 게 책상을 들이 받은 모양입니다. 이때 그만 앞니가 부러져 버렸습니다. 학교 양호실에 가서 이빨을 우유 컵에 넣어서 가져와서는 칫과에 가서 붙였던 이빨입니다. 몇 개월을 잘 넘어 가나 싶었는데 단단한 샌드위치 빵을 씹는 바람에 다시 빠져 버렸네요.

 

부러진 이빨을 찾았으면 다시 붙였을 텐데 결국은 찾지를 못했습니다.

다음날 칫과에 가서 진찰을 받고 새로운 이빨을 붙이기로 하였습니다. 새로운 이빨이 일주일 후에 마련된다고 이빨 모형을 뜬 후에 일주일 후에 다시 칫과 가서 붙이기로 했습니다. 

치아가 빠지거나 부러졌을 때 어떤 방법으로 응급 처치를 해야 할까?

외상을 입어 입술과 잇몸이 다치는 경우 피가 나기 때문에 걱정을 한다. 그러나 대부분의 경우 심각한 정도는 아니기 때문에 침착히 치아가 빠지거나 부러지지는 않았는지 확인해야 한다.

만약 치아가 탈락했다면 즉시 응급처치를 해 치아를 살릴 수 있다.

치아의 뿌리부분(치근)에는 치근막이라는 막으로 싸여져 있다.

이 막이 다치지 않게 하는 것이 중요한데, 치아가 빠져 이물질이 묻었을 경우 식염수나 물을 사용해 30초 이내로 이물질만 살짝 헹궈내야 한다.

이때 손으로 문지르거나 다른 도구를 사용해 씻게 되면 치근막이 손상될 수 있다.

또 치근막은 건조한 상태에 약하기 때문에 구강외에서 30분밖에 살지 못하기 때문에 빠른 시간 내에 빠진 치아를 끼워 넣어야한다.

이런 경우 아이들이 놀라 조절이 되지 않으면 빨리 치과를 찾는게 상책이다. 치과를 찾아오는 동안 빠진 치아를 삼킬 수 있으므로 입술과 잇몸 사이에 끼워서 오면 삼키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만약 우유를 손쉽게 구할 수 있으면 우유속에 넣어서 치과에서 치료를 받는 방법도 있다.

치과에 도착하면 치과의사는 치아를 원래 위치에 끼우고 다른 치아와 함께 고정하여 치아가 움직이지 못하게 한다.

치아가 빠지자마자 원래 있던 골에 끼우면 치근막은 다시 살아난다. 치근이 완전히 자라지 않은 치아는 치아신경이 서서히 살아날 수도 있으니 정기적인 치과 치료와 관리로 치아를 보존할 필요가 있다.

치아 외상 중에도 흔한 것이 치아가 부러지는 경우.

먼저 치관이 부러지면 부러진 조각을 찾아 보관한 뒤 가능한 빨리 치과의사를 찾아 치아를 붙여줘야 한다.

유치의 손상으로도 영구치에 변형이 생길 수 있고, 영구치는 말 그대로 평생 사용해야 하는 치아이므로 외상이 생기기 전에 예방하고 자녀들에게 교육을 시켜 혼자서도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기르는 것도 중요하다.


영화 보러 왔다가 그만 아들 이빨만 부러뜨리고 말았습니다.
암튼 영화는 보러 가야지요.

팝콘하고 음료수가 빠질수 없지요. 

아바타에 대한 감상평은 여러 이웃분 들이 많이 포스팅 으로 올려 두셨더군요.

CG가 잘된 재미 있는 영화 였습니다.

그리고 내용적으로도 아메리카 신대륙을 발견한 유럽인들이 인디언들을 몰아 내었던 스토리와 비슷하게 전개 되는 것 같던데 영화에서 결국 나비들이 이기는 걸로 나오더군요. 시사 하는 바가 크게 느껴집니다. 

영화가 끝나고 주변에 있는 야경을 몇가지 담아 보았습니다.

영화관 앞 사거리,,,오른쪽으로 쭉 가면 카사블랑카 해변이 나옵니다.
휴일이라 많은 차량들이 해변으로 들어 가고 있습니다.

카사블랑카 해변으로 들어 서면 이런 모습입니다.
오른쪽이 대서양으로 수영장,리조트 시설들이 있습니다.

대서양의 저물어 가는 석양을 바라다 보는 사람들이 많이 있습니다. 연인들의 모습이 많이 뜨이네요.

드넓은 바다가 해를 삼켜 버렸습니다.

새해에도 모든 분들 건안 하시고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Posted by casablanca


Tweets by @casash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