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실라는 북아프리카의 관문인 탄제에서 남쪽으로 35km 떨어진 모로코의 북부의 작은 도시입니다.
오늘은 카스바 성채 사진을 먼저 올립니다.

바닷가에서 본 카스바 성곽(10여m이상의 높이로 도저히 올라 갈수 없도록 설계되어 있음)
왼쪽 끝 상단 성곽에서 보는 석양 일몰이 장관이라고 하던데 시간이 없어 석양까지는 모지 못햇음)


기원전 1500년에 페니키아에 의해 무역항으로 건설되었으며 15세기에는 포루투갈의 식민지로 속해 있다가 16세기경에는 스페인 보호하에 곳해 있다가 1692년에 모로코로 귀속되었다가 19-20세기에는 주요한 해적들의 전초기지 항구로서 명성을 떨치게 되었으며
1911년에는 또다시

  시내 입구(밥 호마르)

스페인이 Asilah를 포함, 그들의 보호령으로 모로코의 북부 지역을 차지 하게 되었으나 1956년에 최종적으로 모로코에 반환이 되었습니다.

 


대서양 연안에 위치해 있으나 지중해성 기후를 고스란히 간직한 곳으로 특히 여름철에 아름다운 해변 리조트와 깨끗한 비치,지중해풍의 하얀 벽들로 지어진 집들과 푸른 에메릴드 바닷빛을 닮은 벽들로 치장되어 있는 메니나(구 도심)는 이국의 흥취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곳입니다.

 

알카므라 타워(가장 높은 전망대)

특히 8월부터 열리는 거리축제는 좁은 옛 도심의 골목 골목길의 벽에 다양한 거리 화가들의 수많은 그림들로 거대한 골목길 화랑으로 꾸며지게 되는 장관을 볼 수 있는 곳입니다
.

아실라 항구
옛 해적항의 영화를 되찾으려는듯 제법 규모가 있는 선박을 건조하고 있는 조선소

완벽하고 견고한 성곽으로 요새화 되어 있는 카스바

성문 이외는 전혀 진입을 할 수 없도록 요새화 되어 있습니다. 
출입구도 2중 삼중으로 되어 있어 출입을 철저히 통제 하기 용이 하게 되어 있습니다(밥 알바흐르)
성곽 안쪽 뜰에서 아이들이 축구를 하고 있군요.

성곽 외부는 세월의 연륜을 느낄수 있는 가로수가 보초를 서고 있는 듯 합니다.
망루가 성곽 구석 구석에 세워져 있습니다.
성곽 요새 밖에는 신 신가지가 맏대어 있습니다.

포르투갈에 의해 설계되고 지어 진 카스바 는 완전한 요새로 바다로 부터의 침공에 대비 하기 위한 방어 성채 입니다.

이번 포스팅은 성채를 기준으로 하였으며 다음 포스팅은 성채 내부 도심 골목길을 중심으로 포스팅을 올려 보겠습니다.  
Posted by casablanc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블루버스 2010.02.22 2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규모가 상당히 큰 듯 보입니다.
    보초를 선다고 하면 보초 수도 상당히 많았을 거 같습니다.
    성채 내부도 궁금합니다.^^;

  3. BlogIcon 필리오스 2010.02.22 2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해적성이라는거 처음보네요!! 정말 장관인듯 해요 ㅋ

  4. BlogIcon 잡학왕 2010.02.22 2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적 요새라고 하니 매우 흥미롭네요~ ^^

  5. BlogIcon mark 2010.02.23 01: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동이나 북아프리카 나라들 지금은 가난해도 그들의 역사 유적을 보면 수세기 전 그들의 생활은 상상을 초월할 정도였다는 것을 증명하는 것 같나요. 유적의 규모나 정교함과 예술성을 보면 우리와 너무 차이가나는..

  6. BlogIcon 아디오스(adios) 2010.02.23 04: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안가 성벽이 너무 견고해보입니다 ^^

  7. BlogIcon 사이팔사 2010.02.23 1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적......

    참으로 신비할듯합니다......^^

  8. BlogIcon 안녕!프란체스카 2010.02.23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적이라니..정말 흥미롭네요...
    해적선이 출몰할것 같은 느낌~~^^

  9. BlogIcon 기브코리아 2010.02.23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신기하고 멋집니다.

    보물이 숨겨져 있지는 않은지 ^^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10. BlogIcon 큐빅스™ 2010.02.23 2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벽이 웅장하고 견고해 보이는데요.
    모로코의 매력에 빠져봅니다^^

  11. BlogIcon Zorro 2010.02.24 0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적항이라.. 해적들의 기지였던가 봐요~
    모로코에 볼만한곳이 많네요~~

  12.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0.02.24 1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렇게 보면 좀 해적성 같네요 ㅋ

  13. BlogIcon femke 2010.02.24 16: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문해 보고 싶은 모로코에 대한 상세한 정보 여기서 보고 가네요.
    카스바 성채 구경 잘 하고갑니다.

  14. BlogIcon 새라새 2010.02.24 19: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편 마저 보러 왔어요..
    당장이라도 해적들이 성에서 나올것 같다는 생각 ㅎㅎ
    즐거운 하루 되셨나요^^

  15. BlogIcon Mr.번뜩맨 2010.02.24 1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왠지 항구에 펼쳐진 바다속에 보물이 가득할 것 같은 느낌이..^^

  16. BlogIcon 산수유 2010.02.24 2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엇보다도
    사진속 느낌이 여유가 보여 좋습니다.
    잘 보았습니다.

  17. BlogIcon 바람몰이 2010.02.25 07: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포르투칼에 스페인에...우여곡절이 많은 요새네요. 괜히 우리 나라 역사를 한번 더 생각해보게 되기도 하구요. 오늘도 좋은 사진 잘 보고 갑니다~

  18. BlogIcon 불탄 2010.02.26 0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소개의 글, 잘 읽어보았습니다. ^^

  19. BlogIcon pennpenn 2010.02.26 0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로코도 장말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

  20. BlogIcon PinkWink 2010.03.02 0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요새라는 말이 맞군요....^^

  21. BlogIcon Deborah 2010.03.03 2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스바 정말 멋지군요. ^^ 에고.. 그림에 떡처럼 먼 나라의 이야기처럼 느껴지는건 뭘까요? 저도 언젠가 찾아 가 볼수나 있을런지..ㅜㅜ



Tweets by @casashim